뉴스모바일
LG, G3 출시 두달 앞당긴 이유가...
양태훈 기자  |  flame@ittoda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5.28  

[아이티투데이 양태훈 기자] LG전자가 전략 프리미엄폰 ‘G3’의 출시시기를 전작 G2대비 두 달 가량 앞당김에 따라 하반기에는 G플렉스2와 뷰4를 출시해 공백기를 막는다는 전략을 세웠다.

   
28일 LG전자는 28일 국내 시장을 필두로 자사 프리미엄 G브랜드인 G3를 출시하고, 하반기에는 플렉시블 스마트폰 라인업인 ‘G플렉스2’와 패블릿 라인업인 ‘뷰4’를 출시한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업계에서는 LG전자가 지난해 8월 G2를 출시하고, 한 달 뒤인 9월에 뷰3를 출시, 두 달 뒤인 11월에 G플렉스를 출시하면서 각 제품 간의 출시간격이 좁았던 만큼 이를 조정하기 위해 출시시기를 앞당긴 것으로 바라봤다.

이는 국내 최대 경쟁사인 삼성전자가 이르면 다음달 갤럭시S5 광대역 LTE-A모델(갤럭시S5 프라임)을, 오는 10월에는 패블릿폰 갤럭시노트4의 출시시기를 잡고 있어 이보다 먼저 전략폰을 출시하는 것으로 수익률이 높일 수 있기 때문이다.

한편, 이에 대해 박종석 LG전자 MC사업본부장은 “본래 제품의 출시시기는 따로 정해진 것 없이 시장상황에 맞게 출시하는 것”이라며 “G3의 경우, 전작에 비해 기술개발이 원활이 이뤄져 일정을 앞당길 수 있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양태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아이티투데이(http://www.it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본 기사
1
갤럭시노트5, 아이폰6S 누르고 이유있는 1위
2
몸+로또...스마트폰 해킹 돈 뜯는 몸캠피싱 '몸또'
3
부서진 아이폰, 새 아이폰으로 바꿔준다
4
[앱순위] '마인크래프트' 1위 탈환, 풀3D '헤븐' 죽지 않아
5
삼성 타이젠폰 Z1, 마지막 업데이트 진행
6
애플, 가상현실(VR) 스타터팩 뷰마스터 출시
7
미래형 삼성 스마트워치, 정맥인증으로 신원확인
8
넷마블 ‘길드오브아너’ 신규 업데이트 실시
9
씨티카, 홈페이지·앱 개편 행사
10
설맞은 전자랜드, 인터넷보다 싼 전자제품은?
우정소식

우체국 알뜰폰, 젊은 층에 통했다

우체국 알뜰폰, 젊은 층에 통했다
[아이티투데이 김효정 기자] 우체국알뜰폰 올해 가입자 중 20~40대 비...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