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티투데이

뉴스텔레콤/방송
CJ E&M, '티빙' 대표 플랫폼 탈바꿈…'티빙라이브' 신설BI 변경하고 채널 홈페이지 기능 통합
백연식 기자  |  ybaek@ittoda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1.30  

[아이티투데이 백연식 기자] CJ E&M이 ‘티빙’(TVING)을 전면 개편한다. CJ E&M은 ‘티빙’ 브랜드를 CJ E&M의 대표 디지털 플랫폼 브랜드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올해 1월, CJ헬로비전에서 CJ E&M으로 티빙이 넘어갔다.

CJ E&M은 이를 위해 tvN, Mnet 등 CJ E&M 16개 방송 채널의 프로그램 정보를 소개하는 홈페이지 기능을 티빙으로 통합했다.

CJ E&M에서 서비스하는 모든 방송 프로그램 홈페이지의 최상위 도메인을 ‘tving.com’으로 전환해, 방송 정보와 영상서비스 간 연계를 강화해 CJ E&M 방송에 대한 모든 것을 원스톱으로 쉽게 즐길 수 있도록 한다.

티빙의 BI (Brand Identity)도 변경한다. 간결하고 절제된 느낌의 글자체를 사용했다고, CJ헬로비전 관계자는 전했다. 티빙 내 자체 신규 서비스를 선보여 OTT(인터넷을 통해 볼 수 있는 TV 서비스)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한다.

스핀오프 디지털 콘텐츠를 생방송으로 선보이는 ‘티빙 라이브’를 신설한다. 기존 텍스트와 이미지로만 구성됐던 카드뉴스에 영상까지 더한 카드 뉴스 서비스도 신규 도입해 다양한 시청경험을 선사한다.

▲ 사진=CJ E&M

개인화, 단순화에 초점을 맞춰 UX, UI도 개편했다. 꼭 필요한 콘텐츠만 남겼고, 시청 중에 쉽게 해당 프로그램 홈페이지로 이동 가능하도록 연동 기능을 더했다. 또한 로그인시, 시청이력과 구매이력 등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콘텐츠를 제공하는 개인화 서비스도 선보인다.

고창남 CJ E&M 티빙사업팀장은 “이용자들의 편의 및 시청경험 확대에 초점을 맞춰 이번 개편을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이용자들의 접근성 확대 및 콘텐츠에 초점을 맞춰 티빙은 지속적으로 진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티빙은 현재 tvN, Mnet, 온스타일 등 147개 채널의 실시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1만 6천 여 개의 방송 및 영화 VOD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

  
#CJE&M    #티빙    

[관련기사]

백연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아이티투데이(http://www.it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SPONSORED
가장 많이본 기사
1
일간베스트 저장소, 디도스 공격에 방어 중
2
갤럭시S8 윤곽 다나와, 전작 대비 많이 바뀐다
3
인터넷에 빗발치는 박근혜 탄핵 '운명의 날'
4
SKT, 정확도 개선한 ‘T맵 5.0버전’ 출시
5
포켓몬고, 포켓몬 100종 추가 "시들해진 인기 되찾겠다"
6
삼성, 갤S7엣지 유광블랙 128GB만 출시한 이유
7
애플 선정 올해 10대 아이폰 앱
8
삼성 애플 이어 소니도...노트북 '배터리 게이트'
9
내년 가을 아이폰7S 출시 예상…디자인 차이 없어
10
새로운 블루투스5 성능 대폭 향상
우정소식

우리농산물 직거래 ‘우체국쇼핑’ 30주년 이벤트 진행

우리농산물 직거래 ‘우체국쇼핑’ 30주년 이벤트 진행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쇼핑 출범 30주년을 맞아 우정공무원교육원(천안 소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