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티투데이

뉴스모바일
모토로라, 스마트워치 신제품 출시 보류“구글 플랫폼과 보조 맞출 것”
정명섭 기자  |  jungms911@ittoda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02  

[아이티투데이 정명섭 기자] 모토로라가 내년 초까지 새로운 스마트워치를 출시하지 않을 계획이다.

1일(현지시간) 외신 더버지,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에 따르면 모토로라는 구글의 새로운 웨어러블 플랫폼이 나오기 전까지 스마트워치 ‘모토(Moto)360’의 신작 출시를 당분간 보류한다고 밝혔다.

당초 구글은 웨어러블용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최신버전을 올해 안에 내놓을 계획이었지만 특별한 이유 없이 2017년으로 출시 시기를 늦췄는데, 이와 보조를 맞추겠다는 것이다.

모토로라 관계자는 “웨어러블 시장은 매년 신제품을 출시해야할 만큼 매력적인 시장이 아니다”라며 “다만 웨어러블 기기 자체는 여전히 가치가 있다. 시장 반응을 살펴 제품을 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안드로이드 웨어러블 OS를 사용하는 화웨이와 LG전자 또한 아직 새제품을 출시할 계획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모토로라는 지난 2014년 레노버에게 인수된 후 스마트폰 ‘모토Z’ 등을 선보였지만 글로벌 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지 못했다. 이후 인력 감원에 나서 기존 모토로라 인력의 97%가 회사를 떠났다.

▲ 모토로라 스마트워치 '모토 360'. (사진=비즈니스 인사이더)
  
#구굴    #모토로라    #스마트워치    #웨어러블    #모토360    

[관련기사]

정명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아이티투데이(http://www.it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SPONSORED
가장 많이본 기사
1
일간베스트 저장소, 디도스 공격에 방어 중
2
갤럭시S8 윤곽 다나와, 전작 대비 많이 바뀐다
3
인터넷에 빗발치는 박근혜 탄핵 '운명의 날'
4
SKT, 정확도 개선한 ‘T맵 5.0버전’ 출시
5
포켓몬고, 포켓몬 100종 추가 "시들해진 인기 되찾겠다"
6
삼성, 갤S7엣지 유광블랙 128GB만 출시한 이유
7
애플 선정 올해 10대 아이폰 앱
8
삼성 애플 이어 소니도...노트북 '배터리 게이트'
9
내년 가을 아이폰7S 출시 예상…디자인 차이 없어
10
새로운 블루투스5 성능 대폭 향상
우정소식

우리농산물 직거래 ‘우체국쇼핑’ 30주년 이벤트 진행

우리농산물 직거래 ‘우체국쇼핑’ 30주년 이벤트 진행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쇼핑 출범 30주년을 맞아 우정공무원교육원(천안 소재...